Korean Journal of Physical Anthropology Article

Demographic Characteristics of Cadaver Donors - One Hundred Ten Cadaver Donors at Chonbuk National University Medical School

Article information

  • PDF
  • 195 - 203

Published online

Copyright © 2021 by Korean Journal of Physical Anthropology.

Demographic Characteristics of Cadaver Donors - One Hundred Ten Cadaver Donors at Chonbuk National University Medical School
( 해부용 시신의 인구학적 특성 - 전북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의 시신기증자 110명을 대상으로 )

Su-Hwan Choi, Eui-Hyeog Han, OK-Hee Chai, Hyoung-Tae Kim, Chang-Ho Song
( 최수환, 한의혁, 채옥희, 김형태, 송창호 )

Department of Anatomy, Chonbuk National University Medical School, Jeonju, Korea
Institute for Medical Science, Chonbuk National University, Jeonju, Korea

Correspondence author: Su-Hwan Choi

Abstract

Since the beginning of anatomy education in Korea, the supply of cadavers was dependent on the dead of non-identified vagabonds, mainly. Recently, the body donation program was introduced, and it has been operating and managing. However, the management agencies of this program are numerous, medical colleges and organizations of society. Thus it is very difficult to find the demographic characteristics and the statistical data of cadaver donor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ompare the demographic characteristics such as the number of death, sex, age, the place of residence, causes of death and others between death in Jeollabuk-do of annual report of death statistics (National Statistical Office) and 110 cadaver donors at Chonbuk National University Medical School in 2000~2004. Numbers of the donated cadaver increased 1.9% from 15 donors in 2000 to 29 donors in 2004. The dead were 69,447 persons in Jeollabuk-do for 5 years (in 2000~2004), and 110 cadaver donors, 0.16% of death in Jeollabuk-do, were donated to Chonbuk National University Medical School at this times. There was a ratio of 57.3% male to 42.7% female in cadaver donors. The age of donors was sixties 26.4%, seventies 25.4% and forties 14.5%. The regional proportion of donors was highest in Jeonju city among 14 regions. The death causes of donors were the neoplasms with 35.5%, the diseases of the circulatory system with 12.7%, it was similar to the statistical result of the dead in Jeollabuk-do. The death place of donors was the highest in hospital. The christian of cadaver donors was 60%. The registrant of Chonbuk Council of Body Donors and some other organizations was 48.2% among the cadaver donors. These results may contribute to the supply of cadavers for the anatomical education and research as well as the proliferation of cadaver donation movement. We hope that the studies of the demographic characteristics to body donation will be continued with medical colleges in Korea.

Korean title

해부용 시신의 인구학적 특성 - 전북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의 시신기증자 110명을 대상으로

과거 해부용 시신은 국가 또는 자치단체에서 교부하는 무연고 시신이 대부분이었다. 최근에는 유언이나 친인척의 의사에 따라 시신을 기증하는 시신기증이 보편화되고 있다. 의과대학들과 사회단체 등 여러 기관의 많은 홍보와 활동으로 시신기증자의 수도 증가하고 있다. 그러나 시신기증의 증가에도 불구하고 시신기증자들에 대한 인구학적 특성이나 통계적 자료 등은 부족한 실정이다. 이 연구는 2000년부터 2004년까지 전북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에 기증된 시신 중 전라북도가 주소지인 110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조사항목은 시신기증자의 수와 성별, 사망 연령, 지역 분포, 사망 원인, 사망 장소, 종교 등이었다. 대한민국 통계청에서 발표한 사망통계연보 중 전라북도 사망자와 인구학적 특성을 비교 분석하였다. 시신기증자의 수는 2000년 15명에서 2004년 29명으로 1.9배 증가하였다. 5년 동안 전라북도 총 사망자의 수는 69,447명이었으며, 그 중 110명(0.16%)이 시신을 기증하였다. 기증자의 성별은 남성이 57.3%, 여성이 42.7%이었다. 기증자의 사망 연령은 60대(代)가 26.4%, 70대가 25.5%, 40대가 14.6% 순으로 조사되었다. 기증자의 전라북도 지역분포는 시(市) 지역이 79.1%로 군(郡) 지역 20.9%보다 많았다. 이 중 전주시에 거주한 시신기증자가 56.4%로 가장 많았다. 사망 원인은 신생물(neoplasm)이 35.5%로 가장 많았으며, 이 중 위암이 25.6%로 가장 많았다. 사망 장소는 병ㆍ의원이 60.9%로 많았으며, 기증자의 종교는 기독교가 60.0%로 가장 많았다. 기증된 시신 중 생전에 시신기증 등록자는 48.2%이었다. 이상의 조사 결과는 의학 교육과 연구를 위한 해부용 시신의 수급에 기초 자료로 활용될 것으로 생각된다. 앞으로 우리나라 의과대학들이 연계하여 시신기증자에 대한 다각적인 연구와 조사가 이루어지길 기대한다.


Keywords : 사망통계연보, 해부용 시신, 시신기증자, 시신기증제, 사망 원인, 인구학적 특성